송혜교, 왕가위 감독 제작사와 계약…中활동 재개?

김윤지 기자I 2019.04.15 15:15:02
송혜교(사진=방인권 기자)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배우 송혜교가 왕가위 감독의 영화 제작사와 계약을 맺었다.

15일 중국 매체 신화망 등에 따르면 송혜교는 14일 오후 열린 홍콩 금장상 영화상에 시상자로 참석해 이처럼 발혔다. 그는 “앞으로 더 많은 중화권 감독, 배우와 작품을 함께 하고 싶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왕가위 감독이 이끄는 쩌둥영화 또한 웨이보를 통해 “송혜교가 멀리서 산과 바다를 건너왔다. 환영한다”고 밝혔다. 양조위, 장만옥, 유가령 등도 쩌둥영화에 속해 있다.

일찌감치 중국어권으로 진출한 송혜교는 영화 ‘일대종사’, ‘태평륜’, ‘나는 여왕이다’ 등에 출연했다. 특히 ‘일대종사’는 왕가위 감독이 연출한 작품이다. 극중 송혜교는 양조위의 아내 역을 맡았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