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측 “악성 루머 작성·배포자 형사 고소 완료”(공식)

김윤지 기자I 2019.03.14 10:59:01
사진=JYP엔터테인먼트 로고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악성 루머 작성자와 배포자들에 대해 공식 입장 발표 하루 만에 검찰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JYP는 “최근 특정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온라인에 퍼지고 있는 자사 아티스트 관련 루머에 대해 최초 작성자와 배포자들에 대한 파악에 나섰고 자체 조사 및 팬들의 제보 등을 종합, 하루 만에 상당량의 사례 및 증거를 확보하고 13일 검찰에 이들을 명예훼손 혐의로 형사 고소했다”고 밝혔다.

또 “확인된 사례에 대한 즉시 고소는 물론, 향후 추가 발견될 시에도 형사 고소를 진행할 예정이며 민사 소송 역시 함께 진행할 예정”이라는 강경 조치 의사도 덧붙였다.

앞서 JYP는 ‘아티스트 악성 루머 대응 조치’ 관련 공지를 통해 특정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온라인에 퍼지고 있는 자사 아티스트 관련 루머에 있어 루머의 수위와 내용이 아티스트의 이미지 및 명예, 인격에 대해 심각한 훼손을 발생시킬 수 있다고 판단, 최초 작성자 및 유포자에 대해 법적으로 가용한 모든 조치를 강구할 것임을 밝혔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