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무한도전’ 김태호 PD, 상반기 新예능”

김윤지 기자I 2019.01.11 09:50:43
김태호 PD(사진=MBC)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 ‘무한도전’의 김태호 PD가 상반기 돌아온다.

MBC는 10일 방송문화진흥회에 보고한 ‘2019년도 기본운영계획’을 통해 “김태호 PD가 올 상반기 중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으로 복귀한다”고 밝혔다.

해당 운영계획에 따르면 MBC는 2019년 중점추진 과제로 ‘콘텐츠 경쟁력 및 시너지 강화’, ‘MBC 그룹 미래전략 수립’, ‘방송정책 대응 및 경영효율화’ 등 3가지를 설정했다. 13년간 ‘무한도전’을 진두지휘하며 MBC 예능의 자존심 역할을 했던 김태호 PD의 복귀는 콘텐츠 경쟁력 강화의 핵심 요소다.

2005년부터 ‘무한도전’을 이끌어 온 김태호 PD는 지난해 3월 31일 방송을 끝으로 잠시 제작 일선에서 물러났다. 미국 연수를 떠났던 그는 지난해 8월 말 귀국, 새 프로그램을 준비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MBC는 “핵심 콘텐츠 투자는 더욱 강화하여 콘텐츠 경쟁력을 제고하는 한편, 부문 간 시너지 창출을 통해 콘텐츠 수익을 극대화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 분기별 킬러콘텐츠 제작으로 드라마 왕국, 예능 명가로서의 자존심을 회복하겠다. ‘아이템’, ‘더뱅커’, ‘이몽’ 등의 작품이 제작 중이거나 제작을 기다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