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2019 그래미 어워드' 참석, 꿈 이뤘다"

정시내 기자I 2019.02.11 09:05:26
방탄소년단 2019 그래미 어워드 참석 레드카펫. 사진=MTV트위터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19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해 “꿈을 이뤘다”고 밝혔다.

‘제61회 그래미 어워드’가 1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 개최된 가운데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 시상자로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았다.

방탄소년단 리더 알엠은 현지 매체의 인터뷰를 통해 “‘그래미 어워드’에 오는 것이 소원이었다”며 “꿈을 이뤘다”고 밝혔다. 멤버 정국은 “우리가 사랑하는 일을 함으로써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는 건 축복이다. 팬들 사랑 정말 감사하다”고 전했다.

‘그래미 어워드’는 전미국레코드예술과학아카데미(NARAS:Nation Academy of Recording Arts & Science)에서 주최하며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고 있는 음악 시상식이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