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위험군 게스트’ 안영미, 섹시 ‘한풀이 댄스’ 공개

장구슬 기자I 2019.02.10 00:10:00
(사진=JTBC ‘요즘애들’)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10일 방송되는 JTBC ‘요즘애들’에 ‘다소 위험한 출연자’ 안영미가 게스트로 출연, 한 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예능감을 선보인다.

최근 진행된 ‘요즘애들’ 녹화에서 안영미가 등장하기 전부터 김신영은 “하온이가 성인이 된 후에 이 분(안영미)을 만나서 다행이다”라며 “굉장히 위험한 사람”이라고 표현해 안영미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모두의 시선을 끌며 강렬하게 등장한 안영미는 그간 수위 문제로 ‘통 편집’ 당했던 설움을 토로하며 한풀이 댄스를 선보여 출연진을 당황하게 했다.

한편 이날 JTBC 장성규 아나운서가 깜짝 손님으로 ‘요즘애들’을 찾는다. 장성규 아나운서는 JTBC를 종횡무진하며 활약하고 있지만, 유재석과의 만남은 ‘요즘애들’이 처음이다. ‘자칭 미래 국민 MC’라는 거창한 포부로 등장한 장성규는 “국민MC 유재석과 만나 방송하는 것이 버킷리스트였다”며 유재석을 향한 구애를 펼쳤다.

이에 유재석은 “내 스타일 아니다”라며 단칼에 거절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후 유재석과 장성규가 입을 맞췄다는 풍문이 전해져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안영미와 장성규 아나운서의 활약은 10일 밤 10시50분에 방송되는 JTBC ‘요즘애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

더보기